현대차그룹, 이웃돕기 성금 '250억원' 전달… "사회적 책임 다할 것"
기사입력 2020.12.09
  • 현대차그룹이 이웃돕기 성금으로 250억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 / 현대차그룹 제공
    ▲ 현대차그룹 정의선 회장 / 현대차그룹 제공

    9일,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관에서 '희망2021 나눔 캠페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2003년부터 성금 전달을 시작한 현대차그룹은 2013년부터는 매년 250억원을 전달하는 등 18년간 총 3090억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이번에 전달된 성금은 사회 양극화와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되며 특히 생태보전 및 환경교육 등 환경사업 지원, 아동·청소년 인재 육성, 사회 취약계층의 자립 역량 강화 및 경제적 기반 마련, 어린이·노인 등 교통약자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이동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앞으로도 현대차그룹은 소외계층 지원 뿐만 아니라 사회 문제 해결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등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