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PNS-하이퍼앰 "AI 로봇 '오토몬', 미디어·SNS 모니터링한다"
기사입력 2020.11.18
  •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컨설팅·구축 전문기업인 한솔PNS와 통합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그룹 하이퍼앰이 RPA 미디어·SNS 채널 모니터링 인공지능(AI) 로봇 '오토몬'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한솔PNS와 하이퍼앰은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정부 부처 및 공공기관, 기업과 주요 홍보·광고대행사를 대상으로 미디어·SNS 채널 모니터링 서비스 '오토몬'을 활용한 콘텐츠 자동 모닝터링 서비스를 제공하기로 했다.

    두 회사는 기존 수작업 기반 반복 업무에서 벗어나 비용과 시간을 획기적으로 개선한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 (왼쪽부터) 하이퍼앰 김학균 대표, 한솔PNS 조남철 대표 / 한솔PNS 제공
    ▲ (왼쪽부터) 하이퍼앰 김학균 대표, 한솔PNS 조남철 대표 / 한솔PNS 제공

    한솔PNS IT 부문 조남철 대표는 "RPA는 단순, 반복적이고 정형적인 대량의 업무를 자동으로 처리하는 기업용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으로 기존 산업의 디지털 혁신을 가속화할 수 있는 신기술"이라며, "국내외적으로 RPA 시장 급성장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 이어 "특히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단순하지만 시간이 많이 드는 일을 RPA로 자동화하면 업무 효율성을 증대시킬 수 있기에 비대면 업무 증가 환경에 이 기술이 더욱 유용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이퍼앰 김학균 대표는 "디지털 시대에 미디어 환경의 급격한 변화와 고도화된 기술의 만남을 통해 한솔PNS의 RPA를 적용해 신속, 정확, 합리적인 비용으로 미디어 뉴스 및 SNS 채널을 통합적으로 모니터링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며, "정부 부처, 공기업과 공공기관, 기업의 홍보·마케팅 활동의 업무 효율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솔PNS는 글로벌 1위 RPA 솔루션 업체인 유아이패스(UiPath)이 국내 솔루션 공급사다. 하이퍼앰은 통합마케팅커뮤니케이션(IMC), 홍보(PR), 브랜딩, 디지털 프로모션 등의 영역에서 실무 역량을 검증받은 빅데이터 인사이트 기반 브랜드 통합 커뮤니케이션 전문가 그룹이다.